아리오까리나
 

 회원 로그인

 메뉴

공지사항

처음으로 > 연주실


   Category  
천사의 한숨
 신숙경    02-16 | 조회수 : 1,971
연주자: 신숙경
제작자/악기: 아리오카리나 2g
천사의한숨_2010.2.15_아리SG.wma (3.64 MB), Down : 72


명절앞에 택배를 받고
제대로 불어보지도 못했는데..
연휴 마지막날에 불어봤습니다.

말씀하셨던것 보단 호흡이 많이 들어가는건 아닌데...
호흡의 압이 세질수록 더 멋진 소리가 나는거 같습니다.
호흡의 손실없어....
내가 불어 넣는 만큼의 호흡을 다 감당해 주어 참 좋습니다.

앞으로 자주 연주하길 기대하며...
이 녀석과의 좋은 인연을 시작해 봅니다..

감사합니다..^^
아리군
천사의 한숨 너무 오랜만에 듣네요.^^*
참 좋아라 했던 곡 중에 하나였어요.
아직 더 열심히 악기를 만들어야 겠다는 생각이 드네요.
감사합니다. 잘 들었어요.
앞으로도 좋은 인연 많이 만드시길 바래요.
02-16  
아이보리
저도 이곡 하고 있는데 잘하시네요.
언제 이렇게 연주 하게 될지 모르겠어요.
02-16  
 PREV :   천년의사랑 [3] 신숙경 
 NEXT :   할아버지 낡은 시계 [2] 바람소리 
 목록